All Infra & Telecom News
Top stories summarized by our editor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4/17/2021

포천시, GTX-C노선 활용 추진

경기 포천시가 옥정∼포천 광역철도 사업을 GTX-C노선과의 연계를 위해 전철 1호선에 연결하고 강원 철원까지 연장하는 철도 교통 대책을 추진한다. 최근 경기도와 인천 지역의 광역교통 개선 기대감에 아파트값 상승률이 서울을 추월하며 아파트 가격 차가 크게 축소되는 양상이다. Korea’s GTX network is set to be the world’s fastest underground rail line when it begins operations under the capital’s streets in three years. London’s upcoming east-west Crossrail runs for 117km  at up to 140km/h. France’s ongoing RER is longer than GTX in total, but only 76.5km of its track  is underground and it, too, boasts a maximum of 140km/h.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4/10/2021

20대 사로잡은 알뜰폰, 이통사 요금의 절반

알뜰폰의 통신요금이 이동통신 3사 평균의 절반 수준으로 10대, 20대 이용자가 크게 늘면서 2017년 12%에서 지난해 22%로 성장했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이동통신 3사의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은 972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51% 증가할 것으로 추정됐다. Korea’s ICT ministry said that a total of 10 MVNOs in Korea, including Sejong Telecom, will release new 5G plans starting this month that provide up to 30 gigabytes of data for around $35. SK Telecom, KT and LG Uplus are currently preparing to commercialize new technology, such as Standalone versions of the 5G networks and millimeter-wave 5G.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4/1/2021

GTX-C사업 수주, 현대·GS·신한 컨소시엄 3파전

사업비 4조3000억원 규모의 수주전에 현대건설·KB국민은행, GS건설·KDB산업은행, 신한은행·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참여하는 것으로 거론된다. 조 바이든 행정부가 2조2500억 달러 규모의 인프라 건설 투자 계획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South Korea is breaking new ground literally and figuratively: Work is underway on a subway line on which trains will run at up to 180km/h. London’s upcoming east-west Crossrail runs for 117km  at up to 140km/h. France’s ongoing RER is longer than GTX in total, but only 76.5km of its track  is underground and it, too, boasts a maximum of 140km/h.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3/27/2021

광역교통 서비스, 어디서나 편리하게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은 “수도권 교통수단의 효율성 제고와 비수도권의 광역서비스 확대가 필요하다”고 짚었다. Pete Buttigieg urged Congress on Thursday to make a “generational investment” to improve the nation’s transit and water systems and address climate change and racial inequities, as Democrats began laying the groundwork to pass sweeping infrastructure proposals that could cost $3 trillion to $4 trillion. “I’m hearing a lot of appetite to make sure that there are sustainable funding streams,” Buttigieg said. A mileage tax “shows a lot of promise.”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3/20/2021

노후 인프라 개선에 민간투자사업 활용

인프라 유지 관리 비용이 지속적으로 증가하지만, 노후 인프라 개선을 위해 민간투자사업을 활용할 수 있는 정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GTX역 추가 요구에 용역으로 개별 신설역에 대한 사업성이 증명된다고 해도 추진 비용 부담 문제가 해결되지 않으면 사실상 어려울 전망이다. A large-scale federal infrastructure investment program that is deliberately designed for maximum workforce impact can help accelerate reemployment, prevent scarring, and boost long-term inclusive and sustainable growth. Job creation should not be the sole or primary goal of a federal infrastructure program, particularly since unemployment levels could be...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3/13/2021

서울-평양-베이징-모스크바 국제 철도 원년의 해로

2022년 2월 베이징 동계올림픽 때 서울-평양-베이징을 잇는 응원 열차 운행 추진과 함께 서울-평양 국제 철도 정기 노선을 만드는 방안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나온다. 6월 17일 서울 국제철도협력기구 연차 총회에서 서울역의 국제역화, 즉 서울-평양 정기 노선을 운행하기 위한 사전 준비에 나설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다. The 49th Ministerial Conference of the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Railway Cooperation will be held in June in South Korea. We have to strengthen international cooperation with Eurasian railway operators such as Russia, China and Mongolia to lay the groundwork for connecting inter-Korean railways with the Eurasian rail network in the future.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3/7/2021

안산 '방아머리 마리나' 7100억 민간투자 유치

안산시가 방아머리 마리나항만 개발사업과 관련해 스웨덴 SF-마리나 등 국내·외 6개 기업과 7천1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 연내 착공을 추진한다. 백악관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하원 교통·인프라위원회 소속 민주·공화당 의원들과 만나 현대적이고 지속 가능한 미국 인프라 투자 필요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Strengthening the country’s highways, bridges and broadband networks has broad popular support, but Washington remains bitterly divided on the details. Mr. Bradley suggested a range of alternate mechanisms to finance an infrastructure push, including tax incentives for private corporations and an increase to the gasoline tax or other ways of taxing drivers.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2/27/2021

광명시흥에 7만호 공급, 토지보상·교통문제가 핵심

6번째 3기신도시로 추가지정 된 광명시흥은 과거 정부에도 추진했으나 토지보상 문제로 철회됐고 7만가구라는 대규모 물량에 교통문제 역시 풀어야할 숙제다. 정부는 고질적인 교통문제에 대해 광명시흥지구에서 서울 도심까지 20분대 접근이 가능토록 철도 중심 대중교통 체계를 구축해 보완한다는 계획이다. Korean government said it has selected a vast area spanning 1.271 ㎢ in Gwangmyeong and Siheung in Gyeonggi Province as the site for approximately 70,000 new homes. For the new site in the wider Seoul area, the ministry said it will establish an extensive train system accessible to the capital's center within 20 minutes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2/5/2021

​철도계획 수립 때 국토균형발전 고려, 법률 개정안 발의

철도계획 수립 때 국토균형발전을 고려하는 내용을 담은 '철도의 건설 및 철도시설 유지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발의됐다. 임호선 의원은 "이 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 철도망 구축과 국토균형발전계획이 조화를 이뤄 거점도시 육성, 철도 소외지역의 교통·물류망 확충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Pete Buttigieg was headed down a smooth path to quick confirmation, pledging to senators on to work with them to carry out the administration’s ambitious agenda to rebuild the nation’s infrastructure. It’s Biden’s infrastructure plan, the full details of which are expected to be released next month, that is likely to pose the biggest challenges.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2/20/2021

국회 국토교통위,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잠정합의

국회 국토교통위가 가덕도 특별법에 '필요한 경우 신속·원활한 건설을 위해 예비타당성 조사를 면제할 수 있다'는 내용을 넣기로 잠정합의했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국민의 안전한 일상을 위해 도로·철도·공항·하천 등 SOC에 14조8천억원을 투자해 인공지능 등의 기술을 접목하는 'SOC 디지털화'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The challenge for the Biden administration will be to keep their infrastructure plan tangible, but not get lost in the minutiae of specific projects and fail to reform the federal role in infrastructure. Examining where previous efforts have stumbled is a good place to start.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8/2021

GTX-C 금정~상록수, 안산방향 회차 노선 고시

국토부의 GTX-C 노선 고시 관련, 금정역 회차시 안산선을 이용하는 것이 가장 타당하다고 보고 기본계획에 담아 군포 금정역에서 상록수역까지 회차 노선이 운행될 전망이다.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GTX 환승역으로 거듭날 금정역의 복합환승센터 입체화 사업계획도 최근 전격 발표됐다. A consultation has opened on proposals for improving public transport services connecting Ebbsfleet, Dartford, Slade Green, Erith and Belvedere with Abbey Wood. The consultation is being run by the C2E Partnership, which was formed in 2016 to promote extending the Elizabeth line into Kent, although the new consultation does look at alternatives to the Lizzie line as well.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4/2021

한국판 뉴딜 등 신유형 사업 민자로 추진

정부가 한국판 뉴딜 등의 신유형 사업을 민간투자사업으로 추진하고 운영 기간이 만료되는 민자시설에 대해 ‘운영형 민자방식’ 도입을 추진한다. 올해 내수보강과 미래대비를 위한 110조 원 투자프로젝트를 적극 뒷받침할 수 있도록 17조3000억 원 규모의 민간투자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할 예정이다. The central bank remained hopeful that Biden's willingness for an expansion in infrastructure investment would bode well for the Korean economy. “Infrastructure can be the cornerstone of all this,” Transportation secretary nominee Pete Buttigieg is expected to say in testimony prepared for his confirmation hearing before the Senate Committee.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16/2021

4조원대 수주 GTX-C, 드러나는 경쟁 구도

총 사업비가 4조원을 훌쩍 넘는 ‘GTX-C노선 건설사업’ 수주전에 뛰어들 건설과 금융 컨소시엄과 참여 엔지니어링사의 윤곽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 국토부는 이달 22일까지 시설사업기본계획과 사업신청과 관련한 질의서를 받고 1단계 평가와 2단계 평가를 거쳐 5월 중 우선협상대상자를 지정한다는 방침이다. South Korea will replace all of its diesel passenger locomotives with low-carbon bullet trains by 2029, as the country moves forward to turn carbon neutral by 2050. “The investment will link major cities across the country in two hours and reduce commuting hours in the capital area to 30 minutes,” he added.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8/2021

6G 이동통신, 2026년 시범 사업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미래 이동통신 네트워크 주도권 선점과 비대면·디지털화 선제대응을 위한 6G 핵심기술개발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미국 뉴욕증권거래소가 중국 3대 통신기업의 퇴출과 관련한 결정을 번복해 11일 기준 상장폐지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The New York Stock Exchange is proceeding with a plan to delist three major Chinese telecommunications firms, its second about-face this week, after U.S. Treasury Secretary Steven Mnuchin disagreed with its shock decision to give the companies a reprieve. The pivot comes after the exchange’s earlier move caught U.S. officials off guard.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2021

이수~과천 복합터널,상반기 민간사업자 선정

‘이수~과천 복합터널 민간투자사업’ 관련 제3자 제안 공고를 오는 4월 30일까지 진행, 서울시는 상반기중 우선협상대상자를 지정할 예정이다. 국내 최총 복합터널로 추정건설 사업비는 4653억원, 공사기간은 공사 착공으로부터 60개월, 운영기간은 개통후 30년이다. The Korean Railroad Research Institute announced that its Hyper-Tube train achieved a speed of over 621 mph (1,000 km/h) during a test. When compared to aircraft, for example, regular international flights from Europe to Asia fly at speeds of about 497 to 621 mph (800 to 1,000 km/h).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26/2020

​GTX-C, 내년 5월 민자사업자 선정

국토부는 내년 5월 GTX-C 건설을 맡을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협상과 실시설계 병행을 통해 조기 착공을 추진할 계획이다. 고시에서는 4월 21일을 사업신청서 제출기한으로 잡았지만, 코로나19 확산 추세가 꺾이지 않는다면 10일가량 늦추겠다는 계획이다. The South Korean government announced a broad initiativ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eco-friendly shipping as well as to address marine pollution issues. Named the 2030 Green Ship-K Promotion Strategy it will be linked to the policies of the country’s Green New Deal designed to achieve carbon neutrality.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19/2020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 규제 완화로 도심 개발

변 후보자는 도심 개발 방법으로 준공업 지역 개발과 규제 완화를 거론, 저층 주거지를 개발할 때 일조권·주차장 제한 등의 규제를 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개발이익은 토지주, 지역공동체 및 세입자 등에게 적정하게 배분하고 공유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Former mayor and one-time presidential candidate Pete Buttigieg has been tapped to be President-elect Joe Biden’s transportation secretary. Not only are roads and bridges perpetually falling apart, but big construction spending is needed as a stimulus to boost the country out of its post-pandemic doldrums.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12/2020

GTX-C 노선 등 민간투자사업심의 소위 상정

서울춘천·대구부산 고속도로의 리파이낸싱 실시협약 안건과 GTX-C 시설사업기본계획 등 7건이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사업심의위원회 소위원회에 상정됐다. GTX-C 노선의 평택 연장에 시행령의 40km 기준 변경 논의가 내년 하반기 이후로 진행, 사실상 무산될 전망이다. Crossrail stations will welcome round-the-clock trains for the first time when engineers begin 24-hour testing of the tracks in March, bosses have revealed. Crossrail Ltd described delivery of the scheme as being 'in its complex final stages', with 'good progress' made on completing infrastructure work.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2/5/2020

​국토부 내년 예산 57조, 뉴딜 사업과 SOC 개선

내년 국토부 예산은 57조원 규모로 확정,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한국판 뉴딜사업과 노후 SOC 개선 등 국토교통 안전과 주거안전망 강화에 쓰일 예정이다. 투자업계에 따르면 GTX-C노선에 대한 민자사업자 선정 관련 기재부의 민투심과 국토부의 최종 검토를 거쳐 오는 22일께 고시될 전망이다. South Korea will host a meeting of an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railway cooperation across Europe and Asia next year, MOLIT said. The 49th annual ministers' meeting of the Organization for Cooperation of Railways (OSJD) will be held in the country from June 15-18, 2021.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1/29/2020

​구리한강 도시개발사업, 우협에 2순위 컨소시엄 선정

구리도시공사가 ‘구리 한강변 도시개발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KDB산업은행 컨소시엄을 선정했으나 사업계획 평가 1순위 컨소시엄이 탈락에 반발했다. 구리공사는 공모지침 상 컨소시엄 구성원은 2019년 실적을 반영한 2020년 시공능력평가에 따라 공모에 참여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The infrastructure plans are designed to rebuild the economy by creating hundreds of thousands of new jobs while upgrading the country’s roads, railways and full-fibre broadband cables, and investing in green infrastructure to help create a “net zero” economy by 2050. The £100bn spending plans for next year are £27bn higher than for last year in real terms...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1/21/2020

대심도 법안 상정, GTX 사업에 영향 주목

GTX-A·B·C, 광명~서울 고속도로 사업 등에 영향을 미치는 ‘교통시설의 대심도 지하 건설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 상정된다. 대심도 지하의 개념과 범위를 정하고 교통시설의 대심도 지하 건설에 관해 이해관계자 및 관계 전문가의 의견을 청취하도록 했다. The government of South Korea proposed several major investments to develop Bangladesh's infrastructure at the third Bangladesh-Korea Joint PPP Platform meeting. KIND offered to finance three of the country's major development projects - the Tongi to Sadarghat subway line, the Oboshor-Senior Citizen health care and hospitality centre, and the Purbachal Town Electricity Network.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1/15/2020

주유소에 전기차·수소차 충전인프라 구축

미래차 보급의 활성화를 위해 정부와 정유·가스업계가 수소충전소를 수도권을 중심으로 2025년까지 전국에 누적 450기를 구축해 운영할 계획이다. 일본 고베시 앞바다 두 곳의 매립지인 '고베 공항섬'과 '포트아일랜드'에서는 각각 '고베 액화수소 하역기지'와 '수소 발전소' 실증 실험이 한창이다. Achieving the new timeline will require a major overhaul of Japan’s infrastructure, which is highly dependent on carbon dioxide-producing fossil fuels. Japan is also looking at newer, less-established technologies, such as plants that burn ammonia or hydrogen.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1/06/2020

​서울~문산 민자고속도로 개통, 통일로보다 40분 빨라

고양시 강매동에서 파주시 문산을 연결하는 총 연장 35.2㎞, 왕복 2~6차로 민자고속도로가 개통, 이동시간은 통일로 대비 40분 빨라질 전망이다. 서울~문산 고속도로는 토지보상비 등 일부 비용을 국가가 지원하고 나머지는 민간이 부담하는 민자사업방식으로 추진됐다. Hyundai Rotem’s unmanned electric trains in Istanbul, Turkey were put into operation on Oct. 28. It is to decelerate the car at a constant rate so that it can be stopped at the right position, ride comfort can be improved, noise during the deceleration can be reduced and energy efficiency can be improved.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0/31/2020

극저온 양자인터넷, 상온서 작동 가능한 기술 개발 

전자통신연구원이 극저온에서만 작동하는 양자 인터넷을 상온에서도 구현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LG유플러스가 전자통신연구원과 함께 5G·6G 무선전송과 모바일 코어 네트워킹 기술, 유·무선 양자통신 및 암호기술을 개발하는데 힘을 합친다. Toshiba is currently working on quantum cryptography projects involving Verizon and the UK’s BT Group. The primary weakness of conventional networks is that data transmitted can be easily intercepted and decrypted using futuristic brute-force decryption algorithms run by powerful quantum computers.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0/24/2020

​민간투자시장 제2의 르네상스 온다

잠실 MICE 복합단지, GTX C노선 등 대규모 사업 본격화와 여수를 비롯해 성남·대전·인천 등에서 환경 분야 민자사업이 본궤도에 오르고 있다. GTX-A가 FI 주도의 첫번째 민자사업으로 설계 검증 및 보완 작업의 부족과 보상지연 등 시행착오가 커지고 있다는 평가다. Crossrail Ltd announced that it would no longer meet the revised opening date of mid-2021 in July, confirming on August 21 that it would be pushed back until mid-2022. Instead of being viewed as a civil engineering project, Mr Tony Meggs said it should be viewed as a complex system and integration project.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0/17/2020

대전역세권 개발 12년 만에 사업자 선정

대전시가 대전역세권개발 사업자인 한화건설 컨소시엄이 12년만에 사업추진협약을 체결, 2022년 상반기까지 사업시행인가를 추진한다. 랜드마크 주거타워 조성, 프리미엄 비즈니스 호텔, 문화거점 조성을 위한 뮤지엄, 컨벤션센터 등 복합문화시설과 함께 상생협력 판매시설 등이 조성된다. IFC officials discussed the upsides and challenges of PPP in Southeast and Central Asia and highlighted the role of IFC to turn the PPP projects into more bankable ones. “The pandemic has refreshed three key elements in infrastructure development - recovery, resilience and restructuring...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0/10/2020

공공·민자사업 화두 철도, 대형사업 본궤도

4분기 호남고속철도 2단계 및 춘천-속초 철도 건설사업이 실시설계 적격자 선정, GTX C노선 사업은 기본계획 수립을 마치고 사업자 선정에 나서는 등 주요 대형 철도사업이 본궤도에 오른다. 종합건설사업자와 전문건설사업자의 도급 업역규제가 내년 초부터 사라질 전망으로 발주가이드라인은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오는 11월 고시 예정이다. KR has formed a consortium with two local construction companies to win an order for the construction of a high-speed train line in Turkey. The 143.5km section will be ordered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s a private investment project linking a section of Istanbul with its new airport.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10/03/2020

​스마트시티 시범도시, 세종 5-1생활권과 부산 델타시티

세종 스마트시티 사업계획서를 제출한 LG CNS 컨소시엄과 현대자동차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가 진행됐다. 총 사업비 2조5000억원이 예상되며 LG CNS는 2018년 스마트 시티 구축을 위한 ‘시티 허브’로 국내 최초 ‘스마트 시티 통합플랫폼 인증’을 획득했다. South Korea’s first smart city project, involving an area of 2,743,000㎡ in Sejong, is expected to take shape soon as local firms have recently joined the bidding competition. The successful bidder will work on this $2.1 billion project for the Korea LH, which plans to have the smart city ready to operate by 2023. 

  • LA's official Twitter page
  • Subscriber's suggestion

09/21/2020

​코로나19 백신 불확실성, 기업 본사도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불확실성이 여전히 크다는 지적이 나오며 세계경제의 회복세도 매우 완만한 수준을 이어갈 것이란 전망이다. 버지니아 알링턴 카운티에 위치한 아마존 제2본사가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도 불구하고 예정대로 인력을 채용해 나갈 방침이다. Corporation after corporation has announced that they won’t be reopening their offices until mid-2021, at least.  Some commentators are even predicting the death of the office and the end of cities. Location today is a central component of corporate strategy.

기사배열책임자 성욱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청희

IN CHARGE OF ARTICLE ARRAYS SIMON SUNG

IN CHARGE OF JUVENILE PROTECTION GRACE PARK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자료제공자 또는 엘에이에 있으며, 무단 이용의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