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Retail News
Top stories summarized by our editor

백화점 대신 온라인? 판매 전략 갈아입는 패션업계

July 08, 2020

통계청에 따르면 5월 온라인 패션 상품 거래액은 지난해 대비 5.8% 증가한 3조8477억원을 기록한 반면 오프라인은 급격한 하락세 양상이다. 영국 의류 리테일 시장점유율 2위인 프라이마크는 온라인 판매에 따르는 택배비, 30-40%에 이르는 반품 등을 감안하면 최저 마진 확보도 어렵다는 점 등을 이유로 오프라인 판매만 하고 있다. British fashion label JW Anderson has opened its second store in Seoul, South Korea. Located in Galleria Luxury Hall East. JW Anderson’s design offers a “modern interpretation of masculinity and femininity by creating thought-provoking silhouettes through a conscious cross-pollination between menswear and womenswear elements”.

 

전자신문, 어패럴뉴스, Retail News Asia

소비↑ 재난지원금 효과, 경기지수 IMF 이후 '최악'

June 30, 2020

긴급재난지원금 효과로 소비는 2개월 연속 증가했으나 경기 상황을 보여주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96.5로 1999년 1월 이후 최저치다. 안형준 통계청 심의관은 "재난지원금 효과 등으로 숙박·음식점업, 개인서비스업, 안경 같은 소매점 등이 증가했으나 앞으로 상황에 대해서는 판단하기 어렵다"고 조심스러워했다. Statistics Korea announced on June 30 that South Korea’s overall industrial production fell 1.2 percent in May from a month earlier. South Korea’s retail sales increased 4.6 percent month on month in May after another increase in April.

 

뉴시스, BusinessKorea

재난지원급발 소비 확대, 5월 생산자물가 보합 전환

June 23, 2020

한국은행에 따르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에 따른 소비확대로 하락세를 이어가던 생산자물가가 지난 5월 보합세로 전환됐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온라인 판매가 급증하면서 오프라인 업체들은 구독서비스 도입 등 고객을 확보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Figures released by Korea’s MOTIE showed combined South Korean retail sales by major companies hit $8.74 billion last month, up from $8.39 billion during the same period last year. Offline retailers experienced a 5.5 percent drop in sales during the same month, compared to last year’s results.

 

파이낸셜, 아시아경제, Pineville

코로나19에 노령층 껴안고 급성장하는 온라인 소매유통 시장

June 15, 2020

무역협회에 따르면 전자상거래는 2019년 글로벌 소매 유통시장의 13.2%를 차지하는 주요 유통채널로 지난 5년간 연평균 21%씩 성장했다. '코로나19 이후 글로벌 전자상거래 트렌드'에 따르면 IT기기와 인터넷 사용에 익숙해진 고령층의 전자상거래 사용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Fast food chain McDonald’s sales grew 9% in South Korea during the first four months of this year, in spite of the impact of the coronavirus pandemic. “With the Covid-19 pandemic posing serious challenges for the business, contactless platforms such as drive-thru and McDelivery in which McDonald’s made preemptive investments, have received a warm response from the public,” said Martinez.

 

아시아경제, 오마이뉴스InsideRetailAsia

8대 소비쿠폰 제공, 9천억 소비 촉진

June 02, 2020

정부가 국민 1천618만명에게 농수산물·숙박·관광·공연·영화·전시·체육·외식 등 8대 소비쿠폰을 제공하는 소비 진작 방안을 마련했다. 유니클로가 지난해 일본 불매운동에 올해 코로나19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가운데 이를 대체할 브랜드로 신성통상의 SPA 브랜드 탑텐이 떠올랐다. South Korean retailers saw a 3.9% recovery in their combined revenue in April on brisk online sales amid social distancing under virus threats, government data showed. South Korean duty-free retailers temporarily shuttered metropolitan stores in response to a significant decline in tourist numbers caused by the coronavirus epidemic.

 

매일경제, CEO스코어데일리, Pulse, InsideRetailAsia

블루보틀 한국 상륙 1년, 고급 커피 시장 확산에 기여

May 26, 2020

블루보틀이 지난해 성수 1호점을 시작으로 5개의 카페를 운영, 고급 커피 시장 확산의 기여에도 커피 시장에 미친 영향은 미미하다는 평가다. 블루보틀 커피컴퍼니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에 본사를 둔 커피 로스터 및 소매업체로 2017년 네슬레에 7000억원에 인수됐다. “Blue Bottle made a significant contribution to starting a new era for the South Korean coffee market, spreading the culture of specialty coffee far and wide,” an industry source said. There are others, however, who believe that Blue Bottle’s influence in South Korea has been minimal.

 

세계일보, 머니투데이, Inside Retail Asia

보복소비? 이베이코리아 빅스마일데이 흥행

May 19, 2020

이베이코리아는 G마켓, 옥션, G9의 쇼핑축제 ‘빅스마일데이’ 행사 첫날인 19일 오후 6시까지 누적 판매량만 331만개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신한카드는 카드 사용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코로나19 소비 변화의 주요 키워드로 ‘온라인’(S), ‘홈라이프’(H), ‘건강·위생’(O)’, ‘패턴 변화’(C), ‘디지털 경험’(K)의 ‘S·H·O·C·K’를 제시했다. Though uncertainties remain, these seven observations point toward initial changes expected for the retailing industry ahead :A diversified supply chain, Acceleration of e-commerce, Boost of contactless payments, Reevaluation of re-commerce, Reimagined store pickup, Big gets bigger and Technology will be interwoven with commerce

 

머니S, 서울신문, Forbes

코로나19로 소비·수출 감소하며 경기위축 심화

May 12, 2020

한국개발연구원이 코로나19의 부정적인 영향으로 소비와 수출이 감소하며 우리나라의 경기 위축이 심화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3월 소매판매액은 면세점과 백화점 판매액이 크게 감소, 전년 동월 대비 8.0% 감소했고 4월 소비자심리지수도 전월 78.4에서 70.8로 하락했다. South Korea's economic contraction shows signs of worsening as the coronavirus pandemic and lockdown measures have crippled global supply chains and ravaged consumer demand, a state-run think tank said. "March's retail sales and service industry production tumbled, and April's CCSI continued to descend, pointing to a rapid fall in domestic demand led by consumption," it said.

 

연합뉴스, SBS, Yonhap

3월 소매판매액 1.0% 감소, 2월 대비 하락폭 둔화

April 28, 2020

통계청 발표 3월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소비 동향을 보여주는 소매판매액은 1.0% 감소해 지난 2월(-6.0%)에 비해선 하락폭이 둔화했다. 화장품 등 비내구재는 4.4%, 의복 등 준내구재는 11.9% 감소했지만 승용차 등 내구재는 14.7% 상승했다. Retail sales in South Korea fell in March as people refrained from visiting offline stores amid the new coronavirus pandemic, according to the data compil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Sales of foodstuffs from online platforms jumped 75.4%, with those of other daily items increasing 33.3% over the period.

 

연합뉴스, 뉴스핌, Yonhap

코로나 임팩트, 전방위적 삶의 변화

April 21, 2020

닐슨코리아가 ‘코로나19 임팩트 보고서’를 발표, 소비 행태와 생활 습관 등 전방위적인 삶의 변화에 기업들은 앞으로 전략을 다시 짜야한다고 전했다. 오프라인 활동은 대폭 줄었지만 온라인 독서 78%, 온라인 비디오 스트리밍 이용 76%, 온라인 게임 56%로 온라인 활동은 증가폭이 커졌다. The country’s success at containing the virus is why Apple now feels comfortable reopening its sole store in the South Korean capital. Last month, Apple also reopened all 42 retail stores it operates in mainland China.

 

한국경제, 파이낸셜, The Verge

1 / 15

Please reload

기사배열책임자 성욱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청희

IN CHARGE OF ARTICLE ARRAYS SIMON SUNG

IN CHARGE OF JUVENILE PROTECTION GRACE PARK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자료제공자 또는 엘에이에 있으며, 무단 이용의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